상용 및 관광/방문 비자 (B-1/B-2 Visa)

B-1/B-2 비자는상용 (B-1) 또는 관광이나 의학적 치료 목적 (B-2) 으로 미국을 잠시 여행하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합니다. 일반적으로 B-1 비자는 회사에서 컨설팅, 과학, 교육, 전문적 또는 비즈니스 컨벤션/컨퍼런스 참여 또는 부동산 계약을 확정짓거나 계약 협상을 위해 여행하는 사람들에게 해당합니다. B-2 비자는 관광, 친구나 친지 방문, 의학적 치료 및 사회적, 서비스 성격의 활동을 포함하여 여행의 성격이 휴식을 위한 경우에 해당합니다. 흔히 B-1과 B-2 비자는 통합되어 하나의 비자로 발급됩니다.

상용/관광비자인 B-1/B-2 비자를 신청하려면 미국 이민 및 국적에 관한 법률 (INA)에 따라 미국 비자를 받을 자격이 있음을 영사에게 증명해야 합니다. INA의 214(b) 항은 모든 B-1/B-2 신청자가 이민 의도가 있음을 추정하고 있으므로, 신청자는 이러한 법적 추정을 반박할 다음 사항을 증명해야 합니다.

  1. 미국 여행이 상용, 관광 또는 치료 등을 목적으로 한 임시 방문임 증명
  2. 일정한기간 동안만 미국에 머물 예정
  3. 미국 체류 경비를 충당할 수 있는 자금 증거 자료
  4. 미국 여행 후 돌아 갈 미국 외의 지역에 주거지 기타 안정적인 사회적, 경제적 기반 증명

상용/관광 비자를 신청하는 경우 다음을 반드시 제출해야 합니다:

  1. DS-160 비이민 비자 신청 확인서 (DS-160에 대한 더 자세한 정보는DS-160 안내에서 확인하십시오)
  2. 유효한 여권 (여권은 미국에 실제 체류 할 기간보다 최소 6개월의 이상 유효 기간이 남아 있어야 합니다)
  3. 신청자의 여권에 두 명 이상이 포함되어 있는 경우 비자 발급을 원하는 사람이 반드시 따로 신청서를 제출해야 합니다.
  4. 최근 6개월 이내에 촬영한 2″x2″(5cmx5cm) 크기의 사진 한 장
  5. 미화 $160.00에 해당하는 비이민자 비자 신청 수수료를 납부했다는 영수증

그외 보충 서류: 보충 서류는 영사가 인터뷰 중 비자 취득 적격을 고려할 수 있는 자료가 됩니다.
영사는 비자 심사 시, 각각의 신청자 서류를 개별적으로 검토하고 직업적, 사회적, 문화적 기타 요인을 고려 합니다.
영사는 신청자의 구체적인 목적, 가정 상황, 장기 계획 및 거주국에서의 전망 등을 검토하여 다음과 같은 보충서류들을 심사 합니다:

  1. 소득, 세금 납부, 부동산이나 소유하고 있는 사업체 또는 은행잔고 증명서 기타 재산의 최근 증명자료
  2. 계획한 여행 일정표 및/또는 여행일정에 관한 설명서
  3. 신청자의 직위, 급여, 재직 기간, 승인을 받은 휴가 및 해당하는 경우 미국 여행의 업무상 목적 등을 자세하게 설명한 고용주의 서신
  4. 출장증명서
  5. 지역을 불문하고 체포 또는 유죄판결을 받은 경우 형사처벌/법원 기록(형을 완료하였거나 나중에 사면된 경우도 포함)